북한과 남한이 전쟁중인 이유

This post is also available in: English

이 블로그 기사는 연평도 사건이 일어난 당시에 쓴 것인데 외국인들이 나에게 북한과 남한이 싸우는 이유를 가끔 물어보곤 해서 나름대로 비유를 해보았다.

북한과 남한 사람들의 관계

친형제와 아주 괴로운 어린 시절을 같이 보냈다고 상상해보아라. 아는 가족이라고는 이 형제밖에 없으며 또한 외부의 어떤 악한 영향을 둘이서 함께 싸웠기 때문에 둘은 절친한 사이였다. 그 외부 영향은 드디어 사라지지만 그와 함께 일체감 또한 사라진다. 형제는 마음에 안 드는 사람들과 친해지며 점 점 이상해진다. 서서히 둘이 관계가 서먹해지며 배신감이 느껴진다. 둘이 다시 친해지려면 서로 자신의 방식대로 따라야한다고 주장하며 싸우지만 서로 거의 죽여버릴 정도로 싸움이 커진다.

나의 비유가 정확하지는 않지만 대충 왜 남한과 북한의 관계가 왜이렇게 복잡한지 이해를 할 수 있을 것이다. 대충 요약을 하자면 한국은 아주 오랫동안 통일된 나라였었는데 20세기초에 일본의 식민지가 되었다. 세계 2차대전 후 한국은 독립을 하며 갑자기 권력공백을 경험한다. 구소련과 미국은 냉전 당시에 다른 정권을 후원하며 한국 반도에 남았다. 서울에는 민주주의, 그리고 평양에는 공산주의 정부가 세워지고 시간이 얼마 지나지 않아 북한이 통일을 하기 위해 남한을 침입하였다. 3년후 두 정권은 휴전을 서명하였다. 그로부터 60년후가 오늘이다. 얼마나 슬픈 현실인가.

Leave a Comment